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국토안전관리원, 소규모 노후 건축물 합동점검 실시

기사승인 [1363호] 2021.10.21  18:20:14

공유
default_news_ad1
ad37

- ‘전국 실태조사’ 일환···8600동 대상 연말까지 진행

국토안전관리원은 20일 대구시 등과 소규모 노후 건축물 실태조사 합동점검을 실시했다. <사진제공=국토안전관리원>

[아파트관리신문=서지영 기자] 국토안전관리원은 20일 건축물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대구시, 건축사협회 등과 함께 대구 동구 신기동 등의 소규모 노후 건축물에 대한 합동점검을 실시했다고 이날 밝혔다.

이번 현장점검은 국토안전관리원이 국토교통부와 함께 진행하고 있는 ‘전국 소규모 노후 건축물 실태조사’의 일환으로 실시됐다. 실태조사는 40년 이상 경과된 연면적 200㎡ 미만인 소규모 노후 주택 및 제1·2종 근린생활시설 용도의 건축물 600동을 대상으로 연말까지 진행된다.

현장점검은 건축물의 구조안전, 화재안전, 에너지성능 등을 평가하기 위한 40여개 세부항목을 확인하는 방식으로 실시되며, 점검 결과는 노후 건축물관리 정책에 필요한 기초자료와 제도 개선에 활용된다.

국토안전관리원은 지자체와 소유자가 건축물 관리를 효과적으로 할 수 있도록 점검결과 보고서를 유지관리 컨설팅과 함께 제공할 계획이다.

박영수 원장은 “전국을 대상으로 실시되는 소규모 노후 주택 및 상가 실태조사는 건축물 사고예방과 안전관리 강화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서지영 기자 sjy27@aptn.co.kr

<저작권자 © 아파트관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