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한국환경공단, 재사용 아이스팩 인천 지역 소상공인에 무상제공

기사승인 [0호] 2021.08.01  23:24:08

공유
default_news_ad1
ad37

- 4개 공공기관 직원들 아이스팩 수거 참여...2555개 2개사에 전달

한국환경공단은 재사용 아이스팩 2555개 지역 소상공인에 무상제공했다. <사진제공=환경공단>

[아파트관리신문=조미정 기자]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은 28일 인천광역시 소재 4개 공공기관과 공동 수거한 재사용 아이스팩 2555개를 인천지역 (예비)사회적기업 2개사에 무상제공하고 ESG 실천기업 현판을 제공했다고 밝혔다.

한국환경공단,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인천국제공항공사, 인천항만공사 등 4개 기관은 인천지역 경제·사회 발전을 위한 공동 협력사업 추진을 위한 혁신네트워크(인천지역 협의체)를 운영중에 있다.

이들은 2021 혁신네트워크 협업과제를 한국환경공단에서 추진 중인 ‘시민이 주도하는 플라스틱 Free 확산 캠페인’으로 선정하고 6월말부터 7월 중순까지 집중 수거 기간 동안 내부 직원들을 대상으로 2555개에 달하는 재사용 아이스팩을 수거했다.

한국환경공단은 수거된 아이스팩의 의미 있는 사용을 위해 시민참여 혁신단인 ‘더좋은경제사회적협동조합’과 함께 재사용 아이스팩 사용처를 모집하고 인천지역 (예비) 사회적기업 개사를 최종 선정했다.

재사용 아이스팩 사용처에는 수거된 아이스팩과 함께 ‘아이스팩 재사용 ESG 실천기업’ 현판 및 ‘재사용 아이스팩 고객 안내문’을 제작 제공해 캠페인 참여에 대한 기업 홍보를 지원했다.

특히, 이번 아이스팩 2555개 재사용을 통해 미세플라스틱 1.5톤 발생 사전 차단, 소상공인 아이스팩 구매 및 지자체 아이스팩 소각·매립·운반 비용 등 2900만원 절감 효과를 거뒀다.

한국환경공단 장준영 이사장은 “2021년 기획재정부 시민참여 우선과제로 선정돼 추진 중인 ‘시민이 주도하는 플라스틱 Free 확산 캠페인’의 전국 확산을 통해 플라스틱 폐기물 저감을 위한 지자체·시민·소상공인의 상생 협력체계를 안정적으로 정착시키는데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조미정 기자 mjcho@aptn.co.kr

<저작권자 © 아파트관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