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대구 북구, 2억5000만원 투입해 공동주택 시설개선 나서

기사승인 [0호] 2020.01.23  18:08:36

공유
default_news_ad1

- 1000세대 이상 노후변압기 교체도 신청 가능

[아파트관리신문=고경희 기자] 대구 북구청은 공동주택 입주민들의 주거환경개선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2020년도 공동주택 지원사업을 실시하며 다음달 26일까지 희망단지를 신청 받는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실시하는 공동주택 지원사업은 예산 2억5000만원 규모로 주택법과 도시 및 주거환경정비법에 따라 건설된 20세대 이상, 사용검사 승인 후 10년이 경과된 공동주택을 대상으로 한다. 단지 내 어린이놀이시설과 경로당 보수, 하수도 준설, 보안등 수리 등 20개 사업에 대해 사업비의 70% 범위 안에서 예산을 지원한다.

북구청은 2월 26일까지 희망단지를 신청 받아 3월 중순에 공동주택지원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쳐 최종 지원 단지와 지원 범위를 결정할 예정이다.

특히 지난해 5월 ‘대구광역시 북구 공동주택관리 지원에 관한 조례’를 일부 개정해 1000세대 이상의 단지도 신청 가능하도록 해 신청 대상단지를 확대했고, 단지 내 노후변압기 교체사업, 쓰레기집하장 및 택배보관함 설치·개선사업 등 선호도가 높은 사업을 신규로 추가하는 등 주민의 수요를 반영했다.

북구청 관계자는 “공동주택의 건축년도, 사업의 시급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지원이 꼭 필요한 단지를 선정하고 집행과정의 투명성 제고와 사후 관리 강화 등 공동주택 관리 지원사업의 내실 있는 추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고경희 기자 gh1231@aptn.co.kr

<저작권자 © 아파트관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